신한은행

모바일 글로벌 메뉴 버튼 모바일 검색 버튼


거에 동물들은 인간의 필요나 즐거움을 위해 길러져 왔습니다. 그러다가 현대사회에 진입하면서 동물들은 사람과 함께 살아가며 친밀감과 안정감을 주는 가족과 같은 존재로 변화했죠!


최근 핵가족, 1인 가구의 증가 등의 이유로 반려동물을 키우는 사람들의 수가 급증하고 있는 추세입니다~ 이젠 자신이 기르는 동물을 진짜 가족으로 생각하는 ‘펫팸족(‘pet’과 ‘family’의 합성어)’ 이라는 용어까지 등장하기에 이르렀어요!


국내에서 반려동물을 키우는 펫팸족이 1,000만을 넘어선 지금, 반려동물 시장도 그에 발맞춰 엄청난 속도로 성장하고 있는데요~ 그렇다면 그 시장은 얼마 정도의 규모이고 어떻게 변화하고 있을까요? 지금부터 함께 살펴보시겠습니다!



펫팸족을 잡아라! 그 시장 규모는 얼마?! 

“2조 2,900억원”



계청에 따르면 국내 반려동물 산업 시장은 지난해 기준 2조 2,900억 원으로 밝혀졌습니다! 앞으로도 펫팸족 시장은 꾸준히 증가해 2020년 5조 8,100억 원으로 가파르게 성장할 것으로 보이는데요~ 


이에 반려동물 산업 시장이 커지면서 기업들의 움직임도 빨라졌습니다. 애완동물(Pet)과 경제(Economy)를 조합한 신조어인 ‘펫코노미’에 이.목.집.중!! 



‘펫코노미’는 반려동물과 관련한 시장 또는 산업을 의미하는데요. 이러한 펫코노미로 반려견 카페, 반려동물 전용 사료, 용품, 의료, 미용을 포함해 장례서비스, 펫택시, 펫 호텔 등 반려동물을 위한 다양한 산업들이 성장하고 있으며, 반려동물을 위한 적금 상품, 반려동물 특화카드 등 금융시장도 활발해 지고 있습니다. 



“사람만큼 누려요~” 반려견 및 반려묘 시장 쑥쑥 증가 중!  

“연평균 20% 성장 중”



6월 15일 옥션에 따르면 최근 3년간 반려견·반려묘 관련 상품 판매량은 연평균 20%씩 성장하며 품목별로 최대 7배 이상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액세서리, 프리미엄 간식 등 반려동물 관련 상품이 세분화되고 반려견 대비 관리 비용이 많이 드는 반려묘 시장이 급성장 하면서 전체 시장 규모도 커진 것으로 보이는데요~


그 세부 품목별 판매량을 살펴보면 고양이 관련 제품이 강아지 관련 제품보다 더 증가 폭이 큰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고양이를 위한 집이나 방석은 전보다 7배(614%) 이상 급증하며 반려동물 전체 품목 중 가장 높은 성장세를 기록했습니다. 고양이 영양제는 5배, 간식은 4배 이상 판매가 늘었다고 하네요!


최근에는 의류 신발 모자 선글라스 등 반려동물 패션 아이템에 대한 수요도 커지는 추세인데요. 실제 옥션에서는 같은 기간 고양이와 강아지를 위한 패션 용품이 각각 61%, 25%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국내 반려동물 산업 의료 및 미용 규모는 얼마?!   

“전체 규모의 60% 차지, 1조 1,016억원” 



내 반려동물 산업 업종별 규모는 점차 확장되고 있습니다. 의료 및 미용, 펫푸드, 의류 및 용품, 기타 서비스 등 국내 반려동물 산업 시장의 규모는 매년 세분화 되며 커지고 있는데요. 그 중 의료 및 미용 분야는 전체 규모의 60%나 차지하고 있습니다. 금액으로 따지면 무려 1조 1,016억 원에 달한다고 하니 실로 엄청난 수치죠?~


이렇게 반려동물 시장이 양적으로 성장할수록 전문화, 고급화가 가속화되며 높은 부가가치를 창출하고 시장 규모를 키우고 있는데요. 동물병원의 경우 과거에는 소규모 동네병원 위주였지만 최근에는 종합병원으로 운영하는 곳이 많아졌다고 합니다! 또한, 각종 정밀검사 및 수술장비는 물론 입원실, 회복실 등도 갖춘 곳이 등장하게 되었다고 하니 일반 병원과 다를 바가 없어 보이죠?~



여기에 치료는 물론이고 카페, 놀이시설 등을 갖춘 복합문화공간으로도 진화하고 있습니다. 국내 한 병원은 진료서비스 외에도 호텔, 미용, 유치원, 교육, 분양 등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하며 진료과목도 치과, 안과, 소화기과 등 세분화해 운영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추가로 미용 시장의 경우 과거에는 청결 관리와 위생이 주목적이었지만, 최근에는 심미적 요소와 함께 반려동물의 심리치료까지 함께하는 경우가 많아졌습니다. 이에 따라 반려동물의 피부 질환은 물론 반려동물의 공격 및 분리 불안 등 문제 해결에 도움을 주는 아로마 테라피 기법 등도 새롭게 등장하고 있다고 하네요~ 



“호텔에서 햄볶아요” 반려동물 호텔 1박 최소, 최대 금액은? 

“숙박비 최소 3원, 최대 20만원 선”



팸족의 증가로 반려동물 호텔 시장도 활발합니다! 반려동물 호텔은 비용이 1박에 3만 원대에서 최대 20만 원을 넘기도 하는데요~ 스탠더드룸, 햇볕에 드는 최고급 스위트룸에 따라 가격은 천차만별!

이러한 반려동물 호텔은 반려동물의 증가 및 연휴나 국내, 해외로 여행을 떠나는 사람들이 많아지면서 그 시장이 점차 커지고 있는 추세입니다. 최근에는 1인 가구가 늘면서 생활습관이 독립적인 고양이를 키우는 사람들이 많아져 고양이 호텔 수도 덩달아 증가하고 있습니다. 


또한, 전국적으로 800∼900개로 추정되는 애견호텔(애견카페, 반려동물 맡아주는 동물병원 포함)은 점점 고급화되는 추세인데요. 방마다 주인이 언제든 개를 볼 수 있도록 폐쇄회로(CC)TV가 달린 것은 물론, 개들이 방에서 나와 놀이 공간에서 지내는 낮 시간에는 직원들이 수시로 사진과 동영상을 일일이 찍어 주인에게 카카오톡을 전송하는 서비스도 시행되고 있습니다.  




반려동물을 위한 탁월한 선택, 신한 위드펫 적금♥


려동물 천만 시대, 반려동물을 가족처럼 생각한다면 금융 상품도 잘 선택해야겠죠! 신한은행에서는 팻펨족들이 다양한 혜택을 받을 수 있는 ‘신한 위드펫 적금’이 있습니다


신한 위드펫 적금은 반려동물과 연계된 제휴사 QR코드를 통해 우대이자율을 받을 수 있으며, 적금 가입 1좌당 유기동물 보호단체에 사료를 기부할 수도 있습니다~ 게다가 갑작스러운 반려동물 의료비 지출 시 적금을 해지할 때, 특별중도해지이율도 적용받을 수 있답니다. 




‘펫티켓’ 반려동물과 함께 실천해요~


티켓이라는 신조어를 들어보셨나요? 애완동물을 뜻하는 ‘펫’과 예의범절을 의미하는 ‘에티켓’의 합성어인데요. 최근 안타까운 사건 이후, 견주 스스로 경각심을 갖고 기본 매너를 지키자는 의미에서 펫티켓이 주목받고 있습니다. 기업에서도 반려인들의 인식 개선을 위해 펫티켓 캠페인에 나서고 있는데요. 그럼, 신한은행과 함께 펫티켓에 대해 알아볼까요?


<펫티켓 꼭 지켜주세요~!>
첫번째. 반려견과 산책할 때 반드시 목줄을 착용해주세요.
두번째. 긴 리드줄 대신 적당한 길이의 줄을 사용하여 산책시켜주세요. 
세번째. 반려견과 외출할 때는 배변봉투를 꼭 챙겨주세요.
네번째. 대중교통이나 공공장소 이용시 반려동물 전용가방을 이용해주세요.
다섯번째. 대형견 및 맹견은 입마개를 꼭 착용시켜주세요.


오늘 신한 MONEY TREND에서는 반려동물과 돈 이야기를 알아보았는데요. 많은 정보를 얻어가셨나요? 반려동물을 아끼는 만큼 ‘신한 위드펫 적금’도 가입하시고, 반려동물에게 더 많은 사랑을 전해보시길 바라겠습니다~^^ 



*출처


산업통상자원부

http://blog.naver.com/mocienews/220855683348


시선뉴스 

http://www.sisu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66426


생활결제 

http://www.fnnews.com/news/201610101713280827


아이뉴스 24

http://news.inews24.com/php/news_view.php?g_serial=1029405&g_menu=022500&rrf=nv


파이낸션셜뉴스 

http://www.fnnews.com/news/201610101713280827


한국경제 

http://news.hankyung.com/article/2017072123371


동아닷컴 

http://news.donga.com/3/all/20170715/85364671/1

http://news.donga.com/3/all/20171003/86625834/1


THE PR NEWS

http://www.the-pr.co.kr/news/articleView.html?idxno=25950


댓글

※ 블로그 운영정책에 의거, 포스트 주제와 맞지 않는 댓글(트랙백 포함)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