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모바일 글로벌 메뉴 버튼 모바일 검색 버튼

 

고객·LH·은행 모두에게 성공을 가져다 주는

-

새로운 주거복지의협력모델로 기대

 


신한은행은 정부가 발표한 전세대책의 일환으로 진행되는 민간건설주택 매입약정사업의 원활한 진행을 위해 LH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8일 밝혔다.


 
민간건설주택 매입약정사업이란 LH가 민간사업자의 건축예정 또는 건축중인 주택에 대해 건축완료 전 매입약정을 체결한 뒤 준공 후 매입하여 공공임대주택으로 활용하는 사업으로 19년 도입됐다.


 
공공임대주택의 공급 목표 달성을 위해서는 양질의 사업 부지 확보가 무엇보다 중요한데 신한은행은수도권·역세권내 부동산을 매각하고 싶은 고객을 찾아 민간사업자와 연결해 임대주택으로 개발하고 LH는이를 매입한 후 공공임대주택으로 활용해 무주택 서민의 주거 안정 사업에 한 축을 담당하게 된다. 


 
구체적인 업무협약 내용으로는 토지 소유주 및 민간사업자 발굴 및 사업제안, 사업성 분석, 토지 및 건설자금대출 등의 업무이며 이 과정에서 토지소유주 및 민간사업자에게 자문 업무도 진행하게 된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사업에 대한 의욕과 이해도가 높은시행자를 찾고 이들에게 적합한 부지를 제공하여 딜 성사 가능성을 높이겠다”며 “주거문제로 어려움을 겪는 사람들에게 따뜻한 도움의 손길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의 방안을 찾아 신속히 실행에 옮기겠다”고 말했다.

 



출처 : 신한은행

댓글

※ 블로그 운영정책에 의거, 포스트 주제와 맞지 않는 댓글(트랙백 포함)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